검색

청년 창업 로컬 브랜드 강릉유랑 런칭

- 작게+ 크게

박현식
기사입력 2021-01-15

[강원경제신문] 박현시 기자 = 강릉시는 청년 창업 로컬 브랜드 『강릉유랑』을 런칭하고 14일(목) 10시스웨디시 레스토랑 미트컬쳐(견소동 소재)에서 인증 현판식을 했다. 

 

『강릉유랑』은 매력적인 지역 특색이 뚜렷한 청년들의 창업 아이템을 엄선하여 예비・초기・중장기 단계별 지원을 하고 국내외 관광객들에게는 유랑하듯 발품 팔아 『강릉유랑』 점을 찾아다니는 재미를 더하고 청년 점포는성장할 기회를 열어 주고자 만든 청년 창업 로컬 브랜드다.

  

이 사업은 행정안전부 청년창업생태계 조성 사업으로 강릉시와 수행기관인 강릉원주대학교 산학협력단이 추진하여 왔으며 현재는 『강릉유랑』 상표도 출원 중이다.

  

코로나19 상황으로 지난해는 take –out food 청년 창업점 9개소를 선정하여 1년여간 메뉴개발, 포장디자인, 창업마인드 교육, 자금 지원 등 맞춤형 코치와컨설팅을 집중적으로 진행했다.

  

이날 현판식에는 최윤순 강릉시 경제환경국장과 신일식 강릉원주대 산학협력단장이 참석해 강릉유랑 현판 및 강릉유랑 kit를 증정하고 창업 청년들의 도전을 응원하고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강릉시는 “강릉유랑이 로컬 브랜드로서 청년들의 자립을 돕는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마케팅 전략을 강화하고, 창업 초기 일회성 지원이아닌 체계적 맞춤형 지원으로 지역에서 청년들이 개성 있는 창업에 성공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돕겠다”고 밝혔다.

  

한편 강릉유랑 인증현판을 받게 될 청년 업체는 이사야, 배쌈愛, 프라이데이, 코너, 서가네뻥튀기, 로스터리써클, 강릉탕후루, 브리또두 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꽃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강원경제신문(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