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가유공자의 집 명패 달아드리기

- 작게+ 크게

강명옥
기사입력 2020-10-07

[강원경제신문] 강명옥 기자 = 고성군(군수 함명준) 거진청소년문화의집 청소년 봉사동아리는 추석 명절 전후를 맞이해 관내 국가유공자 7가구에 ‘국가유공자의 집’ 명패 달아드리기를 추진했다. 본 사업은 국가보훈처에서 제작한 명패를 강원동부보훈지청과 거진청소년문화의집 봉사동아리(중학생 14명)가 협업하여 국가유공자 주택에 방문해 달아드리는 것이다. 

 

국가유공자에 대한 예우 분위기 조성과 자긍심 제고를 위해 추진하며, 오는 11월까지 관내 국가유공자 가구 중 신청 21가구에 ‘국가유공자의 집’ 명패를 달아드릴 계획이다. 고성군은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를 통해 우리 지역에 국가를 위해 헌신한 유공자가 있다는 사실을 널리 알리면서 청소년들이 국가유공자에 대한 존경과 감사를 배울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라고 전했다.

▲ 거진읍청소년봉사동아리 국가유공자 명패달아드리기  © 강원경제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꽃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강원경제신문(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