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3년간 月10만원 모으면 총 1,440만원이 되는 마술

- 작게+ 크게

박현식
기사입력 2020-07-02

▲ 속초시청     ©강원경제신문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속초시는 오는 17일까지 일하는 차상위계층 청년이 사회에 안착할 수 있도록 청년의 자산축척 및 자립을 도모하기 위해 청년 저축계좌대상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가입 대상은 소득인정액이 기준중위소득 50%이하인 주거ㆍ교육 수급가구 및 기타 차상위계층으로 신청월 기준으로 현재까지 3개월간 근로활동 중인 청년(만15세이상 만39세이하)를 대상으로 한다.

 

대상자는 향후 3년간 근로활동을 지속하면서 매월 10만원을 저축하면정부지원금이 매월30만원씩 추가로 적립돼 만기시 총 1,440만원을 받을 수 있다. 단, 연 1회 교육이수 및 국가공인자격증 취득 조건을 달성해야 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지급 받는 지원금은 주택 구입, 본인ㆍ자녀의 고등교육ㆍ기술훈련, 사업의 창업ㆍ운영자금, 그 밖의 자활ㆍ자립에 필요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다. 다만, 3년 만기 전 중도 포기할 경우본인적립금만 수령할 수 있다.

 

가입을 희망하는 자는 근로 및 소득관련 증빙서류 지참 후 주소지 관할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속초시 관계자는 “자산축적기회가 상대적으로 많지 않았던 차상위계층 청년 대상자에게 자산형성지원을 통해 사회에 보다 안정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자산형성 및 자립을 촉진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꽃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강원경제신문(주). All rights reserved.